국내뉴스

김청의, 안성월드테니스투어 4강 진출… 韓 선수 유일
박준용 기자 ( loveis5517@tennis.co.kr ) | 2019-06-29 오전 12:35:24
한국 선수로는 유일하게 안성월드테니스투어 4강에 진출한 김청의. 사진= 김도원 프리랜서
김청의(대구시청, 524위)가 안성월드테니스투어(총상금 1만5천달러) 4강에 올랐다.
 
6월 28일 경기도 안성 실내테니스장에서 열린 대회 8강에서 2번시드 김청의가 같은 팀 동료 나정웅(ITF 431위)을 불과 55분 만에 6-2 6-2로 물리쳤다.
 
이 대회에서 한국 선수가 4강에 진출한 것은 김청의가 유일하다.
 
첫 게임 시작하자마자 순식간에 다섯 게임을 연속 획득한 김청의는 5-2에서 자신의 서비스 게임을 지켜 기선을 제압했다. 두 번째 세트도 첫 세트와 비슷한 양상으로 흘러갔고 김청의는 큰 위기 없이 경기를 마무리했다.
 
김청의는 8번시드 켈시 스티븐슨(캐나다. ITF 460위)와 결승행을 다툰다.
 
복식 4강에서는 박의성-정영석(이상 의정부시청)이 한선용(대구시청)-이승훈(안동시청)을 접전 끝에 7-5 7-6(8)로 물리쳤지만 정영석이 어깨부상으로 기권해 준우승을 차지했다.
 
글= 박준용 기자(loveis5517@tennis.co.kr), 사진= 김도원 프리랜서
 
[기사제보 tennis@tennis.co.kr]
 
 

 
 
목록보기
  • 프린트하기
  • 미투데이로보내기
  • 페이스북으로보내기
  • 트위터로보내기



인기동영상 1 2 3